다일공동체 로고

데일리다일 소식

다일의 생생한 현장 소식과 따뜻한 이야기를 만나보세요.

  • HOME
  • 다일소식
  • 활동소식

활동소식

[해외현장] 캄보디아다일공동체, 쓰레기 찾아 삼만리
2021-01-07

[해외현장]

캄보디아의 아이들에게 사랑의 온기를 전해주세요.

캄보디아다일공동체,

쓰레기 찾아 삼만리

 

책가방을 메야 할 아이들

포대를 메고 다니는 모습을 볼 때면

가슴에 바윗덩이가 떨어지는 느낌입니다.

코로나 전염병으로 긴 기간 학교가 휴교령 되면서

학교와의 거리는 점점 멀어져가고 있고

배고픔으로 먹을 것을 찾아 돌아다니는

아이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습니다.

캄보디아 12월은 겨울입니다.

그래서 아이들은 더 배고프고 추워서

병이 많이 걸리는 12월입니다.

 

마을 거리를 걷는 오후

자기 키보다 더 큰 포대를 어깨에 메고

쓰레기 찾아 삼만리 길을 걷는

네 명의 남자아이를 만났습니다.

뭐 그리 신나는지 재빠른 걸음으로

쓰레기가 있는 곳을 향해 걸어가고 있었습니다.

온종일 패트병과 플라스틱을 모아서 팔면

800리엘(300원) 벌이가 되고

이 돈을 엄마에게 드린다고 합니다.

그래서 이들은 매일 매일

'쓰레기 찾아 삼만리' 여행을 즐기는 것입니다.


이 아들의 뒷모습을 바라보며

'알베르 앙리 무오' 앙코르 와트를 처음 발견한

프랑스 박물학자를 떠올려 보았습니다.

진기한 나비를 찾아 삼만리 길.

끝내는 대도시 '앙코르 와트' 를 발견 했듯이

'쓰레기 찾아 삼만리' 이 아이들도

가치 있는 자기만의 진가를 찾는

행복의 주인공이 되길 손 모아 소망해 보았습니다.


  
다음글 [해외현장] 과테말라다일공동체, 거리의 아이들과의 뜨거운 재회!
이전글 [해외현장] 과테말라에 다일공동체가 처음 시작됩니다!